보이저 호에 실린 사진들입니다. 


아직 태양계를 벗어나려면 3년이 더 남았습니다만....


언젠가 다른 외계인에게 발견되어서 우리에게 새로운 메세지가 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http://voyager.jpl.nasa.gov/


Posted by 쿨쿨구구


우주왕복선을 발사하기전 발사대로 옮기는 사진입니다. 발사대 밑의 사람의 형상과 우주왕복선의 크기를 비교해보면 얼마나 큰 우주선인지를


확인해 볼수 있습니다. 




우주왕복선이 발사됩니다. 보통 음속의 3배 즉 1초에 1km를 올라갈 수 있습니다. 총알보다 빠릅니다. 우주공간으로 가게 되면 우주선은 이 속도의 10배를 낼 수 있습니다. 


지구 궤도권까지 걸리는 시간은 보통 3분에서 10분 내외랍니다. 




지구 궤도권을 돌아 우주정거장으로 갑니다. 궤도권 ISS 우주정거장에서 본 지구의 오로라 입니다. 





클릭하면 다양한 각도에서 우주정거장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Posted by 쿨쿨구구


 

보이저1,2호의 행방 (1977~)

 

 

766px-Voyager.jpg

<보이저 1호의 사진>

 

보이저호는 미항공우주국의 보이저 계획에 따라 1977년에 발사되었다.

재밌는 사실은 보이저 2호가 1호보다 먼저 발사되었다.

보이저호 컴퓨터의 스펙은 RAM 4kb CPU 1.6MHz 8bit ROM 6kb 교신속도 160bps로 도저히 상상할 수 없을 만큼 개똥컴의 수준이지만

통신, 관측, 데이터 관리, 사진촬영 등 모든 일을 무리없이 해내는데,

사양이 낮은 이유는 단순한 연산 구조에서 오는 안정성과 저전력으로 발열을 최소화 하기 위해서다.

그래서 아직까지도 NASA의 우주선들은 386 컴퓨터가 장착되어 있다. 

이러한 저사양의 하드웨어는 요즘엔 더이상 생산하지 않기 때문에 NASA에서는 일부러 돈을 들여 이베이 등의 경매 사이트에서 286,386 시스템을 구입한다고 한다.

 

1446992383266165.jpg

<보이저호의 현재위치>

자주색이 1, 빨간색이 2호의 위치인데, PLUTO라고 적힌 부분의 원이 바로 태양계의 최외곽에 위치한 명왕성의 공전궤도이다.

 

big.jpg

 

보이저호의 위치는 현재 정확히 모르지만, 확실한 것은 저기 Heliopause(헬리오포즈)면에 걸쳐있는 것이다.

 태양계의 범위가 Oort Cloud(오르트 구름)까지인지 아닌지, 그에 대한 논쟁은 많음.

 

아무튼 오르트 구름영역에  도달하면 태양계를 벗어나게 되는 것인데, 가장 오른쪽에 보이는 별이 알파 센타누리라는 항성임. (태양계에서 가장 가까운 별)

오르트 구름까지 도달하려면 보이저호는 4만년이나 더 가야하는 엄청나게 먼 거리다.

 

발사된 지 벌써 35년이 지났지만 아직까지도 초속 65000km/s 의 속도로 태양계를 벗어나고 있다.

현재 보이저1호는 지구로부터 17,926,973,400km ,  2호는 14,687,639,340km 떨어져 있는데 보이저 1호는 지구에서 가장 멀리 떨어져 있는 물체이다.

179억 km라는 거리는 빛의 속도로 33시간이 걸리는 거리임. 보이저1호는 발사된 지 10년만에 해왕성에 도달함.

 

 

보이저호는 발사된 지 35년이 지났지만 아직도 움직인다는 게 참 경이롭다.

 보이저호의 연료는 플루토늄이 붕괴하면서 나는 열로 동력을 만들어냄. 나사의 관측으로는 이게 2020년까지 동력을 공급할 수 있을거라 함!

 

보너스

뉴호라이즌호의 행방

 

ju.JPG

뉴호라이즌호가 찍은 목성사진 (2007년)

 

뉴호라이즌호는 2006년 1월 19일에 발사된 탐사선으로 명왕성을 탐사하기 위해 발사된 것이다.

 

capture.PNG

 

나사홈페이지에 가면 뉴호라이즌호에 대한 시간이 나오는데

첫번째는 발사된 지 2292일이 지났다는 것, 두번째는 명왕성에 도착하기 까지 1169일이 남았다는 것이다.

 

SSI_20100208172838_V.jpg

2010년에 나온 인류 역사상 가장 선명한 명왕성의 사진이라고 함.

보기에는 호구같이 흐려보이지만 그 정도 거리에서 저만큼의 화질이 나올 수 있다는 것은 실로 대단한 것이라고 볼 수 있음.

 

 

nh2.jpg

뉴호라이즌호의 실시간 현재 위치

 

AU는 지구와 태양사이의 거리를 나타낸 단위임

뉴호라이즌호는 현재 지구로부터 22AU가 떨어져 있고

명왕성까지는 9.36AU가 남았음

 

그러니까 쉽게 말해 1AU는 1억 5천만 km임.

지구로부터 약 50억 km를 날아왔고, 명왕성까지 13억 km가 남음.

 

앞으로 2015년이 되면 명왕성에 도착하는데, 그 때 되면 엄청나게 고화질의 명왕성 사진을 얻을 수  있다.

Posted by 쿨쿨구구


우주왕복선은 왜 그모양이냐...

Posted by 쿨쿨구구


Posted by 쿨쿨구구


루마니아의 라울이라는 사람이 실제 거대한 헬륨 풍선에 카메라와 레고 우주선을 매달아 성층권 위 35,000 m의 고도까지 올라가

지구가 둥글게 보이는 현상까지 찍은 영상입니다. 

지구가 둥근 여러가지 근거중 하나가 이런 실제 현상을 찍은 영상이랍니다. 


Posted by 쿨쿨구구

 

일본도 98년에 탐사선 보냈는데... 우리는???

 

정말 이건 한번 생각해봐야 할일이다.

 

도대체 다른 나라들은 새로운 세상을 향해 나가는데

 

우리는 매일 남 뒤꽁무니만 쫓을 것인가?

 

아무리 IT산업의 발달을 이야기하지만 물리적인 기술이 앞서는 항공우주산업에서

 

우리가 보여주는 여러 모습들은 한심하기 그지없다.

 

사실 내생각엔 정부가 땅이나 파니... 뭐 언제 하늘 위 우주를 보겠는가...

 

답답한 마음만 든다.

 

 

이정도 탐사를 했으니 구글어스에 보면 화성지도 서비스가 나오는거 아니겠어?

 

출처는 루리웹&소스는 코넬대, 나사, 러시아항공우주국...

Posted by 쿨쿨구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