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저 게임들의 근황을 살펴보면.. 

리니지->2011년 매출액 1957억 나온 년도로 치면 고전게임이나 다름없지만 매출부분에 있어서는 아직도 TOP클래스 

바람의 나라->2005년 무료화 이후 2011년까지 동접 2~3만명을 유지했지만 현재 동시접속자 비공개 제도로 바꿈 14개의 서버거 있지만 비주류 

서버는 사람이 너무없어서 통합을 원하는중 그러나 주류섭 사람들은 통합을 원하지 않음 (각종 시세차익문제등) 몇년은 쌩쌩할

것으로 보임 

어둠의 전설->사실상 서버만 돌리고 운영에 손을 놓음 유저들은 게임의 변화를 원하나... 그냥 서비스하는데 의의를 두고있는거 같음 

현재 동접1~2천명 수준이나 다중클라 유저들이 꽤 있는듯함 

다크세이버->다크세이버 자체는 망함 현재 그 후속작 개념인 라피스라는 게임이 서비스 중 물론 인기는 없음 

워바이블->완전 서비스 종료상태 참고로 제작사는 JCE 현재 룰더스카이라는 스마트 게임으로 상당히 짭짤한 돈을 만지고있음 

메틴->정말 그들만의 리그 운영자들도 유저들을 위해서 모든걸 이해함 무려 현거래가 게임사이트 게시판에서 이루어짐 정말 유저들이 얼마없으나

유저들간의 신경전은 치열한 게임, 후속작인 메틴2가 유럽에서 인기있는 편이라함 

크레이지 아케이드->과거 동접35만명이라는 대 기록을 세운적이 있지만 이제 그 인기는 옛말 9/19일 11주년 기념이벤트로 휴면 유저들을 어느정도

끌어올려고 하는것 같으나 사실상 과거의 인기회복은 힘들듯함 


포트리스2->얼마전 포트리스2블루에서 포트리스2 레드로 이름을 바꾸고 변화를(스마트폰 서비스 등) 시도 했으나 유저영입은 얼마없었음 

게임의 전반적인 분위기는 단체 미팅장 같은 분위기임


윔즈온라인->동시접속자 4만명을 바라봤을만큼 캐주얼 게임의 혁신을 불러왔던게임 그러나 이런저런 문제로 망함 

강진축구->아담소프트에서 개발 서비스 할때는 어느정도 인기있었는데 그걸 빌미로 다른축구게임 만들다가 망하고 넷마블로 이전해서 완전망함

택틱컬 커맨더스->운영이 정말 거지같아서 망함 원 게임자체도 초보유저가 적응하기 힘든데 넥슨이 그걸 잘 헤아리지 못했음 현재 미국에서

Shattered Galaxy 서비스 중이라 매니아 유저들은 꾸준히 즐기는듯함 

서바이벌 프로젝트->일명 "서프" 여전히 서비스중이나... 게임 홈페이지를 보면 일주일에 글이 한두개씩 올라올만큼 접속자는 거의없다고보면됨 

프로젝트 신루->일단 완전 서비스종료상태 프로젝트 신루 개발사는 "칼"온라인이라는 게임을 서비스중인데 이게임이도 간당간당해보임 

라그하임->현재 150까지 무료임 게임인구자체는 얼마없으나 역시 매니아 유저층들이 게임을 이끌어나감 현재11주년 이벤트중 

다크에덴->다양한 형태로 분산되서 서비스중임 소프톤의 다크에덴,다크온라인 넷마블 다크온라인 

디지몬 RPG->여전히 서비스중 3D디지몬 RGP 보다 훨씬 인기 있음 스톤에이지->외산 턴제RPG중 가장오래 생존해있음(12년째) 

카르마온라인->(구)카르마 자체는 완전 서비스종료 얍카->서비스종료 시티레이서->서비스 중이긴하나..운영에 손을 놓은듯함




Posted by 쿨쿨구구